메뉴 건너띄기
상단메뉴 바로가기 왼쪽메뉴 바로가기 메인 본문 바로가기

울산상공회의소

보도자료

공지사항 상세보기
제목 제146차 울산경제포럼 개최, 최고의 선택을 위해서는 비전 공유와 끊임없는 혁신이 있어야
작성자 이효진 작성일 2018.09.21

최고의 선택을 위해서는 비전 공유와 끊임없는 혁신이 있어야

-울산상의, 제146차 울산경제포럼 개최-


 

"리더는 명령하는 사람이 아니라 질문하는 사람이며, 명령은 가능성을 닫히게 하지만 질문을 하면 그때부터 가능성이 열리기 시작하므로 조직 내 소수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이고 서로 다른 의견을 존중해 시너지를 강화해야 한다."

 

이 같은 내용은 울산상공회의소(회장 전영도)가 20일(목) 오전 7시 울산 롯데호텔에서 개최한 제146차 울산경제포럼 강사로 나선 김형철 연세대학교 철학과 교수의 '최고의 선택'이란 주제 강의에서 제시되었다.

 

김형철 교수는 "숫자로 승패가 나는 비즈니스도 결국은 사람이 하고, 사람을 위해 하는 것이기에 최고의 선택을 위해서는 공생의 정신이 필요하다."며 "진정한 리더는 자신의 직원들과 비전을 공유하고 소통할 줄 알아야 한다."고 말했다.

 

김 교수는 "기러기가 V 형태로 날아가면서 모든 기러기들이 번갈아 가면서 예외없이 선두에 한 번씩 서고 또 뒤를 볼 수 없는 선두에 있는 기러기를 격려하고 함께 하고 있음을 알리기 위해 울음소리를 내준다."고 설명하며

 

"이 같은 기러기가 조직 내에 포진하고 있을 때 그 조직은 혁신에 비로서 성공할 수 있으며 선두에 서는 기러기처럼 조직 구성원 모두가 앞에 나설수 있는 조직이야말로 혁신에 성공한 조직이다."고 강조했다.

 

또한, 니콜로 마키아벨리의 군주론을 인용하며 "혁신은 새로운 제도를 도입한다는 것을 의미함으로 기존의 제도로 인해 존재했던 이익도 즉각적으로 중단되고 그로 인한 불평도 많아진다."며

 

"신제도 도입에 따른 혜택은 일정한 시간이 지나야만 효과가 나타나기에 대부분 이 시기를 넘기지 못하는데 즉각적으로 불이익이 발생함에도 혁신의 열매가 열릴 때까지 기다리면서 버틸 수 있는 힘이 그 조직의 저력이 될 것이다."고 덧붙였다.

 

그는 "끊임없이 변화하고 있는 비즈니스 환경에서 일정한 사이클을 그린다고 생각하는 순간 모든 것을 잃을 수 있는 만큼 끊임없이 변화하는 외부환경에 맞춰 내부적으로 끊임없는 혁신을 하는 것만이 변화에 대처하는 유일한 방법이다."며

 

"혁신에 성공하기 위해서는 일부가 아니라 모두가 함께 변해야 하며 리더는 조직원들과 일방적 전달이 아닌 감정을 전달하고 공감이 이루어지는 진정한 소통을 해야한다."고 강조했다.

 

끝으로 그는 "장자의 무용지용(無用之用)의 우화에서 보듯이 사물의 쓸모는 사물의 속성이 아니라 사람의 마음에 따라 결정되며 용처를 아는 사람에게는 쓸모없는 것도 쓸모 있어진다."며

 

"기업들이 신성장 동력을 발굴할 때도 실패의 경험과 지금까지 쓸모없다고 제쳐 놓은 것들을 다시 한번 돌아볼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이전글, 다음글
울산상의, 산업평화상·산업사진전 선정결과 발표
제146차 울산경제포럼 개최, 최고의 선택을 위해서는 비전 공유와 끊임없는 혁신이 있어야
제3차 울산지역인적자원개발위원회 개최, 일자리사업 추진현황 점검 및 추진방향 논의

울산상공회의소

(우)44689 울산광역시 남구 돋질로 97 (신정동) 울산상공회의소

Copyright (c) 2017 ulsancci, All Right Reserved.